아기 건강을 지키는 제일 첫 번째 방법은 집안의 온도와 습도를 관리하는 것 입니다. 기온이 낮으면 감기에 걸리기 쉽고, 지금과 같은 여름철에는 온도와 습도가 높으므로 곰팡이와 진드기의 번식이 쉬워 집니다. 날씨를 우리가 컨트롤 할 수 가 없으므로, 주변 환경을 체크하고, 대처 하는 것이 최선일 것입니다.

그래서 아기가 생기면서 제일 먼저 구입한 품목이 피죤의 디지털 온습도계입니다. 일반 아날로그 온습도계도 찾아 봤으나 역시 많은 육아하시는 분들이 선택한 피죤의 디지털 온습도계를 구입했습니다. 가격은 생각보다 고가 인데, 제품이 가격 값을 하는 거 같아 대체로 만족 합니다.

제품은 플라스틱으로 되어있고 귀여운 곰돌이 캐릭터로 아기들이 친근감을 가질 수 있습니다. 
크기는 손바닥만합니다.

앞 뒤를 살펴봐도, 플라스틱이 싸구려 제품 같지 않게 깔끔합니다. 아기 곁에 있을 거라 날카로운 면 없이 둥글게 마무리도 잘 되어 있습니다. 벽에 걸 수 있게 구멍이 있습니다.

건전지는 AAA하나를 사용합니다.  

뒤에 패널을 세우면 탁상 위에 세워 둘 수 있다. 이방 저방 옮겨서 사용할 때 편하다.

액정 왼편에는 온도, 오른편은 습도가 표시됩니다.
온도가 18~26도, 습도가 40~60%일 때, 최상의 쾌적 조건으로 액정의 아기가 방끗 웃는 표정을 합니다.
온도가 10~30도, 습도가 30~70%일 때, 적정 조건으로 아기가 살짝 미소 짓는 표정을 합니다. (아래 그림)

위 범위를 넘어서면 아기의 얼굴이 찡그려집니다. 매우 덥거나 춥거나, 습도가 아주 높거나 낮은 경우이죠.
대부분 성인도 참기 어려운 환경입니다.

지금 같이 푹푹 찌는 한 여름엔 방안 온도가 30도 까지 올라 가네요. 습도도 높아 불쾌지수가 높은 여름입니다.
온습도계로 가족의 건강을 지키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