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주말 과천 서울대공원으로 동물원 나들이를 다녀왔습니다.

 

요즘 한창 해나공주가 책으로 동물을 배우고 있어 살아 있는 동물이 얼마나 흥미로운지 알려주려고 갔죠.

 

봄이지만 햇살을 여름만큼이나 뜨거운 일요일입니다.

 

 

서울대공원은 제가 어려서 막 개장했을 때 한번 가보고...

 

대학생 때 사진 출사하러 한번 가보고...

 

이제 딸이 생겨 다시 한번 가보게 되었습니다.

 

쌓인 세월만큼 동물원도 많이 변해있었지만,

 

입구 가까이에 붉은빛의 홍학은 고개를 휘감고 서 있는 모습은 여전하네요.

 

 

 

매우 정적인 새들의 모습에 약간은 실망했는지,

 

해나공주는 요구르트만 빨고 있습니다. 

 

 

 

그래도 반갑게 맞이해주는 활동적인 동물은 미어캣. 

 

좌우로 움직이다 가끔 두 발로 서서 누가 오나 안 오나 감시하죠.

 

 

 

해나공주도 신기했는지 한참을 유리벽 건너에서 미어캣을 바라봅니다. 

 

 

 

그리고 이 녀석은...

 

애니메이션에서 자주 봤던 녀석인데 이름을 까먹었네요.

 

따스한 햇볕에 일광욕을 하는지 별로 움직임이 없습니다. 

 

 

 

그리고 아빠도 엄마도 보고 싶어했던 사막여우를 직접 눈앞에서 볼 수 있었습니다.

 

이집트 신혼여행의 사막에서 혹시나 이 녀석들을 만날 수 있을까 기대했지만 결국 못 봤었지요. 

 

 

 

귀를 쫑긋 세운 채 신비로운 모습을 간직하고 있습니다. 

 

이 녀석 옆에 있으면 왠지 어린왕자를 만날 수 있을 거 같은 기분이 듭니다.

 

 

 

예전과 다르게 동물원 내에 멋진 조각상이 많습니다.

 

파란 바닥엔 하마가 있었지요.

 

해나공주는 마치 용감한 사냥꾼처럼 포즈를 취합니다. 

 

 

 

 

 

 

유인원관은 에전보다 더 넓은 곳에 철창인 아닌 곳에서 만날 수 있네요. 

 

요즘 해나공주는 광고를 따라 고릴라가 나오면 성난 고릴라처럼 가슴을 두드리기도 하죠.

 

 

 

원숭이도 만났습니다.

 

아빠는 원숭이 엉덩이가 빨갛다는 걸 처음 봤을 때 얼마나 신기했는지...

 

해나공주는 알까 모르겠습니다.

 

 

 

실내에선 유인원을 가까이 볼 수 있게 유리벽으로 되어있는데,

 

이 시간에는 불행히도 텅텅 비어있네요.

 

 

 

야외 쪽 멀리서나마 오랑우탄이 걸어 다니는 걸 봤습니다.

 

하지만 더운 날씨에 지쳐가는지 해나공주도 표정이 점점 없어져 갑니다. 

 

 

 

결국, 반도 못 가서 도시락을 펼쳤습니다.

 

간단하게 싸온 도시락이지만 배부르고 맛나게 먹을 수 있죠.

 

헌데 해나공주는 조금 주어 먹곤 또 어디론가 도망갑니다.

 

요즘 식사할 때 해나공주 잡아오는 게 일이라 엄마 아빠도 허겁지겁 밥을 먹어야 합니다.

 

 

 

해나공주는 허기진 배를 물로 채우죠.

 

 

 

역시 동물원 하면 빼놓을 수 없는 것이 맹수입니다.

 

호랑이, 사자, 곰...

 

이 녀석들이 얼마나 강한지 해나공주도 알면 무척이나 놀랄 겁니다.

 

 

 

.

.

.

.

.

.

.

.

.

.

.

.

  

 

 

봄이라 세상이 초록빛으로 싱그럽습니다. 

 

식물들은 새 옷을 갈아 입고 올 한 해 점점 진한 녹색으로 변해가죠.

 

 

 

 

 

 

봄꽃도 화려한 색을 뽐내며 걸어가는 사람들의 눈길을 사로잡습니다.

 

 

 

누가 더 화려한지 경쟁하듯 봄은 화사합니다. 

 

 

 

눈이 부시게 화려한 봄 날...

 

사랑스런 아내와 딸.

 

가족의 봄 나들이였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과천시 문원동 | 서울대공원
도움말 Daum 지도

설정

트랙백

댓글

 

2012년의 봄.

 

올해도 어김없이 봄이 찾아오고 있습니다.

 

길고 긴 겨울을 지나 세상은 숨겨뒀던 화사한 색상을 뽐내며 봄이 왔음을 알리고 있습니다.

 

 

 

해나공주도 두 번째 봄을 맞이하고 있습니다.

 

세상의 변화만큼 공주님도 어느새 부쩍 자라서 짧은 단어도 따라 하고, 싫으면 싫다고 고개를 절레절레 흔듭니다.

 

때론 양 팔을 길게 뻗어 "앉아줘~"라고 조그마하게 자신의 의지를 표현하기도 하죠. 

 

 

 

화창한 봄날의 주말 어린이대공원으로 나들이 갔습니다.

 

할머니께 미리 어린이날 겸, 생일 겸으로 협찬받은 노란색 자전거를 타고 향기나는 봄바람을 얼굴로 가르며 소풍을 갔죠.

 

마침 어린이대공원에서 동화축제가 열려 행사 준비에 분주합니다.

 

 

 

우리도 축제장 근처에 돗자리를 펴고 자리를 잡았습니다.

 

축제를 위해서 만들어 놓은 전시품들이 우리를 마치 동화 나라의 주인공이 된 거 같은 같은 착각에 빠지게 합니다.

 

 

 

해나공주: '안녕! 다눈 괴물아. 어디로 가야 엄마를 만날 수 있지?'

다눈 괴물: '(히히) 저기 미로를 통과하면 엄마를 만날 수 있을 거야.'

 

 

 

해나공주: '아! 여기가 동화 속 미로구나. 어떻게 해야 길을 찾을 수 있지?'

 

 

 

파란 기린: '길은 상상하면 돼. 그럼 보이지 않던 길이 보일 거야.'

 

 

 

해나공주: '흠...별의 문아 보여라! 별의 문아 보여라!'

 

 

 

해나공주: '와! 진짜로 문이 나왔네. 여긴 정말 상상하면 다 이루어지는구나.'

 

 

 

해나공주: '탈출 성공이다. 해나공주가 스스로 미로를 빠져나왔다!'

거인 동물: '해나공주 축하해! (바이~바이~)'

 

 

  

해나공주: '성공 기념으로 사탕 한 번 빨아 먹고... (쫍쫍~)' 

 

 

 

해나공주: '이제 엄마를 만나러 가야지! 엄마~' 

 

 

 

오후가 되어가자 행사장은 점차 사람들로 북적이기 시작합니다.

 

다채로운 공연도 준비 중이고 주변엔 전시 및 부대행사 그리고 아동 출판사에서 홍보활동에 바쁩니다.

 

 

 

또냐: "해나공주, 사과 먹을래요? (싹둑~)"

해나공주: "네~~~"

 

 

 

또냐: "엄마랑 비눗방울 놀이할까?"

해나공주: '해나공주가 불어 볼래요~'

 

 

 

해나공주: '(후~~~~)'

 

 

 

 

한 껏 불고 나니 비눗물이 없어 비눗방울이 더는 나오질 않습니다.

 

하지만 해나공주는 다시 비눗방울이 나오는 상상을 하죠.

 

 

 

해나공주: '비눗방울아 나와라..나와라... (후~~~~)' 

 

 

 

 

해나공주가 열심히 부는 빨대 끝에서는 어느새 비눗방울이 뭉게뭉게 피어나고 있습니다.

 

이제 아빠도 해나공주가 만드는 비눗방울이 하나 둘 보이기 시작하고

 

이를 잡아보려 손을 뻗어 봅니다.

 

 

 

 

더보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올해도 살며시 봄이 찾아오고 있습니다.

겨우내 앙상한 채로 있던 나무로부터 파릇파릇 새 잎이 돋아나고, 

성질 급한 어떤 녀석들은 벌써 하얀 꽃망울 피우고 봄을 더욱 재촉합니다.

봄이면 봄의 전령사 개나리도 빠질 수 없겠죠.

길가에 핀 노란 개나리가 산책하는 사람들에게 봄이 왔음을 재잘재잘 지저귑니다.



따스한 햇볕에 색색이 물드는 봄입니다.




장소: 청남대
[이미지는 클릭하면 크게 보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주차장의 목련화  (22) 2011.04.26
봄이 오는 소리  (23) 2011.04.12
들꽃수목원 IX  (4) 2010.05.23
들꽃수목원 VIII  (2) 2010.05.23
들꽃수목원 V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VI  (0) 2010.05.23
들꽃수목원 V  (0) 2010.05.23
들꽃수목원 IV  (2) 2010.05.23

설정

트랙백

댓글


올해도 티스토리 사진 공모전에 도전해 봅니다.

올 5월경 또냐 임신 막바지에 태교여행으로 간 들꽃수목원.

5월의 따스한 햇살로 자연은 푸르게 변하고 있었고, 이름 모를 꽃들도 여기저기 아름다움을 과시하고 있었답니다.

우리는 연녹색의 자연이 내뿜는 공기를 마시며 뱃속에 있는 아기의 건강을 기원했었죠.

지금 아기는 건강하게 태어나서 주변사람의 축복을 받으며 무럭무럭 자라고 있답니다.


그러고보니 우리 가족 3명이 모두 여행간 셈이네요.

나중에 우리 공주님 더 크면 여행을 가서,

이 꽃들이 뱃속에서 봤던 아름다운 꽃이라고 이야기 해줘야겠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주차장의 목련화  (22) 2011.04.26
봄이 오는 소리  (23) 2011.04.12
들꽃수목원 IX  (4) 2010.05.23
들꽃수목원 VIII  (2) 2010.05.23
들꽃수목원 V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VI  (0) 2010.05.23
들꽃수목원 V  (0) 2010.05.23
들꽃수목원 IV  (2) 2010.05.23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주차장의 목련화  (22) 2011.04.26
봄이 오는 소리  (23) 2011.04.12
들꽃수목원 IX  (4) 2010.05.23
들꽃수목원 VIII  (2) 2010.05.23
들꽃수목원 V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VI  (0) 2010.05.23
들꽃수목원 V  (0) 2010.05.23
들꽃수목원 IV  (2) 2010.05.23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봄이 오는 소리  (23) 2011.04.12
들꽃수목원 IX  (4) 2010.05.23
들꽃수목원 VIII  (2) 2010.05.23
들꽃수목원 V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VI  (0) 2010.05.23
들꽃수목원 V  (0) 2010.05.23
들꽃수목원 IV  (2) 2010.05.23
들꽃수목원 III  (0) 2010.05.23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들꽃수목원 IX  (4) 2010.05.23
들꽃수목원 VIII  (2) 2010.05.23
들꽃수목원 V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VI  (0) 2010.05.23
들꽃수목원 V  (0) 2010.05.23
들꽃수목원 IV  (2) 2010.05.23
들꽃수목원 I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II  (0) 2010.05.23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들꽃수목원 VIII  (2) 2010.05.23
들꽃수목원 V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VI  (0) 2010.05.23
들꽃수목원 V  (0) 2010.05.23
들꽃수목원 IV  (2) 2010.05.23
들꽃수목원 I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I  (0) 2010.05.23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들꽃수목원 V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VI  (0) 2010.05.23
들꽃수목원 V  (0) 2010.05.23
들꽃수목원 IV  (2) 2010.05.23
들꽃수목원 I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I  (0) 2010.05.23
꽃동산 III  (0) 2010.05.09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들꽃수목원 VI  (0) 2010.05.23
들꽃수목원 V  (0) 2010.05.23
들꽃수목원 IV  (2) 2010.05.23
들꽃수목원 I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I  (0) 2010.05.23
꽃동산 III  (0) 2010.05.09
꽃동산 II  (0) 2010.05.09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들꽃수목원 V  (0) 2010.05.23
들꽃수목원 IV  (2) 2010.05.23
들꽃수목원 I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I  (0) 2010.05.23
꽃동산 III  (0) 2010.05.09
꽃동산 II  (0) 2010.05.09
꽃동산 I  (0) 2010.05.09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들꽃수목원 IV  (2) 2010.05.23
들꽃수목원 I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I  (0) 2010.05.23
꽃동산 III  (0) 2010.05.09
꽃동산 II  (0) 2010.05.09
꽃동산 I  (0) 2010.05.09
오후  (0) 2010.05.09

설정

트랙백

댓글

세차

토크 2010.05.21 14:37
오월의 화사한 어느날 세차를 한다.

비누방울이 창문을 덮는다.

세차기 안으로 들어간다. 그리고 무서운 굉음소리와 함께 기계가 작동한다.

잠시 어두워 진며 강한 물살과 회전체의 진동이 차로 전해진다.

잠시 지나면 앞이 맑고 깨끗하게 밖이 보인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들꽃수목원 I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I  (0) 2010.05.23
꽃동산 III  (0) 2010.05.09
꽃동산 II  (0) 2010.05.09
꽃동산 I  (0) 2010.05.09
오후  (0) 2010.05.09
창원  (6) 2010.05.09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들꽃수목원 II  (0) 2010.05.23
들꽃수목원 I  (0) 2010.05.23
꽃동산 III  (0) 2010.05.09
꽃동산 II  (0) 2010.05.09
꽃동산 I  (0) 2010.05.09
오후  (0) 2010.05.09
창원  (6) 2010.05.09
신록의 계절  (2) 2010.05.09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들꽃수목원 I  (0) 2010.05.23
꽃동산 III  (0) 2010.05.09
꽃동산 II  (0) 2010.05.09
꽃동산 I  (0) 2010.05.09
오후  (0) 2010.05.09
창원  (6) 2010.05.09
신록의 계절  (2) 2010.05.09
봄의 도레미  (2) 2010.05.09

설정

트랙백

댓글

오후

계절을 담다/봄 2010.05.09 23:20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꽃동산 III  (0) 2010.05.09
꽃동산 II  (0) 2010.05.09
꽃동산 I  (0) 2010.05.09
오후  (0) 2010.05.09
창원  (6) 2010.05.09
신록의 계절  (2) 2010.05.09
봄의 도레미  (2) 2010.05.09
햇살이 따스한 토요일  (4) 2010.05.09

설정

트랙백

댓글

창원

계절을 담다/봄 2010.05.09 23:18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꽃동산 II  (0) 2010.05.09
꽃동산 I  (0) 2010.05.09
오후  (0) 2010.05.09
창원  (6) 2010.05.09
신록의 계절  (2) 2010.05.09
봄의 도레미  (2) 2010.05.09
햇살이 따스한 토요일  (4) 2010.05.09
비가 그칠 때 II  (0) 2010.04.30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꽃동산 I  (0) 2010.05.09
오후  (0) 2010.05.09
창원  (6) 2010.05.09
신록의 계절  (2) 2010.05.09
봄의 도레미  (2) 2010.05.09
햇살이 따스한 토요일  (4) 2010.05.09
비가 그칠 때 II  (0) 2010.04.30
비가 그칠 때  (2) 2010.04.30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후  (0) 2010.05.09
창원  (6) 2010.05.09
신록의 계절  (2) 2010.05.09
봄의 도레미  (2) 2010.05.09
햇살이 따스한 토요일  (4) 2010.05.09
비가 그칠 때 II  (0) 2010.04.30
비가 그칠 때  (2) 2010.04.30
장자못 공원  (0) 2010.04.30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창원  (6) 2010.05.09
신록의 계절  (2) 2010.05.09
봄의 도레미  (2) 2010.05.09
햇살이 따스한 토요일  (4) 2010.05.09
비가 그칠 때 II  (0) 2010.04.30
비가 그칠 때  (2) 2010.04.30
장자못 공원  (0) 2010.04.30
무지개  (2) 2010.04.28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록의 계절  (2) 2010.05.09
봄의 도레미  (2) 2010.05.09
햇살이 따스한 토요일  (4) 2010.05.09
비가 그칠 때 II  (0) 2010.04.30
비가 그칠 때  (2) 2010.04.30
장자못 공원  (0) 2010.04.30
무지개  (2) 2010.04.28
광릉 수목원 II  (0) 2010.04.19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봄의 도레미  (2) 2010.05.09
햇살이 따스한 토요일  (4) 2010.05.09
비가 그칠 때 II  (0) 2010.04.30
비가 그칠 때  (2) 2010.04.30
장자못 공원  (0) 2010.04.30
무지개  (2) 2010.04.28
광릉 수목원 II  (0) 2010.04.19
광릉 수목원 I  (0) 2010.04.19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햇살이 따스한 토요일  (4) 2010.05.09
비가 그칠 때 II  (0) 2010.04.30
비가 그칠 때  (2) 2010.04.30
장자못 공원  (0) 2010.04.30
무지개  (2) 2010.04.28
광릉 수목원 II  (0) 2010.04.19
광릉 수목원 I  (0) 2010.04.19
개나리  (0) 2010.04.19

설정

트랙백

댓글

무지개

계절을 담다/봄 2010.04.28 00:33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가 그칠 때 II  (0) 2010.04.30
비가 그칠 때  (2) 2010.04.30
장자못 공원  (0) 2010.04.30
무지개  (2) 2010.04.28
광릉 수목원 II  (0) 2010.04.19
광릉 수목원 I  (0) 2010.04.19
개나리  (0) 2010.04.19
온실의 꽃  (0) 2010.04.19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가 그칠 때  (2) 2010.04.30
장자못 공원  (0) 2010.04.30
무지개  (2) 2010.04.28
광릉 수목원 II  (0) 2010.04.19
광릉 수목원 I  (0) 2010.04.19
개나리  (0) 2010.04.19
온실의 꽃  (0) 2010.04.19
연녹색  (0) 2010.04.19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장자못 공원  (0) 2010.04.30
무지개  (2) 2010.04.28
광릉 수목원 II  (0) 2010.04.19
광릉 수목원 I  (0) 2010.04.19
개나리  (0) 2010.04.19
온실의 꽃  (0) 2010.04.19
연녹색  (0) 2010.04.19
매화 동산  (2) 2010.04.01

설정

트랙백

댓글

개나리

계절을 담다/봄 2010.04.19 23:28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무지개  (2) 2010.04.28
광릉 수목원 II  (0) 2010.04.19
광릉 수목원 I  (0) 2010.04.19
개나리  (0) 2010.04.19
온실의 꽃  (0) 2010.04.19
연녹색  (0) 2010.04.19
매화 동산  (2) 2010.04.01
매화의 합창  (0) 2010.03.31

설정

트랙백

댓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계절을 담다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광릉 수목원 II  (0) 2010.04.19
광릉 수목원 I  (0) 2010.04.19
개나리  (0) 2010.04.19
온실의 꽃  (0) 2010.04.19
연녹색  (0) 2010.04.19
매화 동산  (2) 2010.04.01
매화의 합창  (0) 2010.03.31
봄의 소식  (0) 2010.03.28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