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 염리동 골목길에 위치한 을밀대를 찾았다. 큰 길에서 벗어난 곳에 위치하여 찾기가 좀 쉽지는 않으나 사람들로 북적이는 것을 보면 이곳이 맛집이구나 하고 느끼게 된다. 일요일 저녁시간에 찾아갔는데도 사람이 많아 바로 옆 별관에서 먹어야 했다.

물냉면과 회냉면을 시켰다. 먼저 육수가 주전자에 나왔다. 담백한 육수는 좀 심심한듯 맹맹한 맛이지만 자꾸 먹게 되면 맹맹함 사이에 숨어있는 육수의 참맛을 느끼게 된다.


주문한 물냉면과 회냉면이 나왔다. 이 곳은 냉면은 면발이 매우 두껍다. 쫄면과 같은 두꺼운 면발을 좋아하는 사람이면 추천한다. 
양도 많아서 한그릇 먹으면 배가 든든하게 불러올 정도이다.

원래 평양냉면은 겨울에 동치미 국물에 말아 먹었는데, 남쪽으로 전파되고 세월이 흐르면서 육수국물과 다양한 고명을 사용하게 되었다고 한다.  
 
 


 
 


다른 맛집이 그렇듯이 화려한 반찬이나 달콤하고 자극적인 맛 보다는 요리 본연의 맛을 느낄 수 있게 담백하다.
긴 세월 만큼 냉면의 맛도 변해왔을테지만, 우리의 냉면을 향한 사랑은 여전하다.

가격: 물냉면: 7,000원
        회냉면: 8,000원
주차: 길건너 주차장이 좀 떨어진 곳에 따로 있는거 같은데, 재수좋게 염리동 주민자치센터에 자리가 하나 비어 이곳에 주차를 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마포구 염리동 | 을밀대냉면
도움말 Daum 지도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