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의 비가 오늘은 눈으로 바뀌었다.

사물은 늘 변한다.

그 낌새를 알아차렸다면, 이미 그 변화가 충분히 이루어진 후 이다.
















'출퇴근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02.19 - 금요일 퇴근  (0) 2010.02.21
10.02.18 - 아파트 설경  (0) 2010.02.21
10.02.17 - 무중력  (0) 2010.02.21
10.02.11 - 목요일엔 눈  (0) 2010.02.21
10.02.10 - 수요일엔 비  (0) 2010.02.19
10.02.09 - 퇴근길의 초상  (0) 2010.02.16
10.02.08 - Blue Monday  (0) 2010.02.16
10.02.05 - 정글 도시  (0) 2010.02.05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