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겨울은 이제 흔적만을 남기고 서서히 잊혀져 간다.

강남역의 수 많은 인파도 매일 매일 그 흔적만 남기고 잊혀져 간다.








'출퇴근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03.25 - 절규  (4) 2010.04.05
10.03.19 - 이국적  (0) 2010.04.01
10.03.18 - 자리  (2) 2010.04.01
10.03.17 - 흔적  (0) 2010.03.29
10.03.16 - 트루먼쇼  (0) 2010.03.24
10.03.15 - 구원  (0) 2010.03.23
10.03.11 - 방향  (2) 2010.03.22
10.03.10 - 하얀 세상  (0) 2010.03.22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