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끔 이국적인 풍경이 향수를 불러낸다.

물리적으로 몸이 익숙한 공간에서 멀리 떨어지는 것처럼 머릿속 기분을 멀리 내보낸다.







'출퇴근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03.29 - 도심의 밤  (0) 2010.04.17
10.03.26 - 친구는 외계인  (0) 2010.04.16
10.03.25 - 절규  (4) 2010.04.05
10.03.19 - 이국적  (0) 2010.04.01
10.03.18 - 자리  (2) 2010.04.01
10.03.17 - 흔적  (0) 2010.03.29
10.03.16 - 트루먼쇼  (0) 2010.03.24
10.03.15 - 구원  (0) 2010.03.23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