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 정류장의 다리 모양이 각자를 표현하는거 같다.

바쁜 다리, 여유있는 다리, 기다림의 다리, 초조함의 다리.





'출퇴근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04.12 - 상상력  (0) 2010.04.25
10.04.09 - 막차  (0) 2010.04.25
10.04.08 - 빠른 스침  (0) 2010.04.21
10.04.06 - 4개의 다리  (2) 2010.04.21
10.04.05 - 전단지  (0) 2010.04.17
10.03.30 - 황혼  (0) 2010.04.17
10.03.29 - 도심의 밤  (0) 2010.04.17
10.03.26 - 친구는 외계인  (0) 2010.04.16

설정

트랙백

댓글

  • BlogIcon 쏘르. 2010.04.25 00:55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아 좋은말이예요. 공감가요!

    • BlogIcon Anki 2010.04.25 17:42 신고 수정/삭제

      제 느낌에 공감하는 사람도 있구나...신기...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