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에 수 백명의 사람들이 내 주위를 스쳐간다.

의식하지 못하는 찰나의 스침에서 사람들의 표정을 읽어본다.






'출퇴근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04.13 - 2족 보행  (2) 2010.04.25
10.04.12 - 상상력  (0) 2010.04.25
10.04.09 - 막차  (0) 2010.04.25
10.04.08 - 빠른 스침  (0) 2010.04.21
10.04.06 - 4개의 다리  (2) 2010.04.21
10.04.05 - 전단지  (0) 2010.04.17
10.03.30 - 황혼  (0) 2010.04.17
10.03.29 - 도심의 밤  (0) 2010.04.17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