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문고 앞 커다란 간판에는 글귀는 황막한 도시인의 정서를 정화하는 맑은 시냇물과 같다.

특히나 이번 글귀는 마음에 든다.







'출퇴근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05.10 - 흔적  (2) 2010.05.14
10.05.07 - 야간 작업  (0) 2010.05.14
10.05.06 - 임시 정류장  (2) 2010.05.14
10.05.04 - 교보문고  (0) 2010.05.12
10.05.04 - 정류장  (2) 2010.05.12
10.05.03 - 야근  (2) 2010.05.11
10.04.30 - 구름이 많던 날  (2) 2010.05.08
10.04.30 - 공사중 II  (2) 2010.05.08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