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근시 습관적으로 늘 같은 길을 다니게 된다.

오늘은 늘 다니던 길 건너편으로 작은 모험을 한다.

길 하나 건넜을 뿐은데 무척이나 낮설다.









'출퇴근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05.24 - 비와 도시  (0) 2010.05.29
10.05.20 - 미스터리 스타  (2) 2010.05.28
10.05.20 - 4 인칭 시점  (0) 2010.05.27
10.05.19 - 작은 모험  (0) 2010.05.26
10.05.17 - 비오는 월요일 출근길  (2) 2010.05.25
10.05.17 - 엇갈림  (2) 2010.05.22
10.05.14 - 금요일 퇴근길  (2) 2010.05.20
10.05.14 - 해질 무렵  (0) 2010.05.20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