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녀석 볼수록 신기하다. 어떻게 보면 아빠를 닮은 거 같고, 어떻게 보면 엄마를 닮은 거 같다.
아빠 쪽 주변 사람들은 아빠를 닮았다고 하고, 엄마 쪽 사람들은 엄마를 닮았다고 의견이 분분하다.

어디가 닮았나 살펴 보다 보니, 아기 움직임 하나하나 따라 하게 된다.
메롱까지도...





육아상식:
아기는 6개월까지 햇볕에 직접 노출 되어서는 안된다.
피부암등을 유발할 수 있다.


'육아일기 > 1. 탄생. 그리고 일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집에서 첫 목욕  (0) 2010.06.07
아기 이름 짓기  (4) 2010.06.06
엄마와 함께 춤을  (0) 2010.06.04
혓바닥이 닮았네  (2) 2010.06.03
세상에 눈뜨다  (4) 2010.06.02
발바닥 장풍  (2) 2010.06.01
공주님 탄생  (0) 2010.05.31
임신 39주차  (0) 2010.05.17

설정

트랙백

댓글

  • BlogIcon zzixxa 2010.06.03 22:34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ㅋㅋ
    코가 닮고 발이 닮았다는 말은 제법 들어봤어도 혓바닥이 닮았다는 소리는 첨이라서...

    닮은 것 같기도 하구요..ㅎㅎ

    • BlogIcon Anki 2010.06.04 09:46 신고 수정/삭제

      닮은걸 찾다보니 혀바닥까지 보게 되었네요...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