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나공주 기분이 제일 좋은 때는 토요일 오전입니다.

아빠도 출근 안하고 식구들 모두 모여서 관심 있게 봐주니 좋고, 

여름이라 오후 되면 더워지는데, 오전은 하루 중 기온이 제일 좋을 때죠.

무엇보다 아침이 주는 상쾌한 기운 때문에 해나공주의 기분이 좋아집니다.

이럴 때 사진 찍어주면 성공 확률도 높아지죠~

오늘도 얼짱각도로 아빠를 쳐다봅니다.


해나공주: '아빠! 여기 쳐다 보면 돼?'







'육아일기 > 1. 탄생. 그리고 일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허우적 허우적  (8) 2010.07.27
내 인생에 앉는건 너무 힘들어  (6) 2010.07.27
아빠와 함께 낮잠  (4) 2010.07.25
토요일 오전 10시  (4) 2010.07.24
새로운 인형친구 뽁뽁이  (6) 2010.07.23
애가 아기를 만났을 때  (2) 2010.07.22
기분좋은 트림 소리  (4) 2010.07.21
딸과 함께하는 낮잠  (6) 2010.07.20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