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에 숨어 있는 행복을 찾아서
사람들은 저마다 다른 목적으로 사진을 찍는다. 어떤 사람은 역사적 사실을 담기 위해, 어떤 사람은 자연의 위대한 장관을 담기 위해, 어떤 사람은 자신의 예술적 감성을 사진을 통해 표현한다. 이러한 사진 중에는 걸작이라 불리는 사진들도 있고, 전쟁의 참혹함을 한 장의 사진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깨우침을 주기도 한다. 기발한 아이디어의 상업 사진은 여러 사람들에게 회자되고 유명한 사진가의 사진들은 거대 전시회를 통해 대중들에게 선보인다.

하지만 사진의 가장 보편적인 진리인 사실의 기록이라는 점에서 일상의 하찮은 사진 하나하나가 모여 결국 거대한 감동의 물결로 여러 사람을 공감하게 만드는 사진들이 있다. "다카페 일기"처럼 "윤미네 집" 또한 사사로운 가족 사진들이 모여 여러 사람의 마음을 뜨겁게 만든다. 한 장의 사진으로는 가치도 크게 떨어지고 대중이 공감하지도 않겠지만, 그 세월의 변화 동안 기록된 사진들을 보면 우리 곁에 머물고 있었던 행복이란 존재를 깨닫게 된다.

우리는 늘 네 잎 클로버를 찾아 다니지만 정작 주변에 널려있던 세 잎 클로버의 꽃말이 행복 이었던 것처럼, 우리는 늘 더 좋은 거, 더 멋진 거, 더 비싼 것을 향해 달려간다. 세월이 지나고 옛 기억을 떠올리면서 오래 전 그 때가 행복 했었다고 믿는다. 지금 우리는 늘 불행하다고 느끼고 만족하지 못한다. 행복을 찾아서 헤매지만 행복은 바로 우리 곁에 있다는 것을 깨닫게 된다면 이를 간직하고 싶어할 것이다.

"윤미네 집"은 고 전몽각 선생님의 가족사가 담긴 사진집이다. 윤미라는 사진의 주인공이 태어나서 결혼하기까지의 사진과 마이 와이프 편에서는 전몽각 선생님의 부인에 대한 애정을 사진으로 엮은 책이다. 이 책에서 사진들은 일상의 평범한 가족의 모습을 담고 있는데 마치 나의 이야기처럼 빠져든다. 이 책을 통해 가족의 의미와 그 일상 안에 물들어 있는 행복의 존재를 깨닫게 될 것이다. 






























책속의 한 마디

"우리 집 큰애 윤미가 시집간 지 2년이 된다. .... 26년 동안 찍어둔 필름 뭉치들을 정리하기 시작했다."

"그저 낳은 이후로 안고 업고, 뒹굴었고 비비대었고 그것도 부족해서 간질이고 꼬집고 깨물어가며 아이들을 키웠다."

"사진 찍기를 무척이나 좋아하던 나는 아마추어로서의 서툰 솜씨와 사진이란 표현매체로서의 한계를 느끼면서도 그런대로 그들의 분위기라도 '기록'하여 훗날 한 권의 사진집으로 만들어 '윤미네 집'의 작은 전기로 남기고 싶었다."

"어쩌다 귀가 시간이 늦어 아이들이 잠자리에 들어 있을 때라도 한참 들여다보면 자는 모습이 너무 예뻐서 카메라를 또 들이대고, 아이를 깨운다고 아내에게 야단맞은 적도 한두 번이 아니다."

"그러나 아이들이 자라면서 그토록 천진했던 분위기도 차츰차츰 사라지고 현실적으로 변해 사진이 어려워지기 시작했고 필름 소비량도 자연 줄어갔다."

"기억과 망각 사이에 사진이 있다. 잊혀져 가는 것을 떠올리게 하고, 다시 숨쉬게 하는 사진."

"너무나 일상적이어서 특별하지 않았던 순간들이, 시간이 흐른 뒤 특별한 순간들로 다가와 그 시간들을 추억하게 했다."

"사랑을 카메라에 담는 끊임없는 열정이 필요하다. 그리고 무엇보다 삶을 향한 자기 사랑이 필요하다."

"사랑할 수 있는 시간도 사라져 간다. 그래서 지금 이 순간이 중요하다."



윤미네 집
국내도서>예술/대중문화
저자 : 전몽각
출판 : 포토넷 2010.01.01
상세보기

설정

트랙백

댓글

  • BlogIcon BinSol papa 2010.08.23 00:36 답글 | 수정/삭제 | ADDR

    감동적이네요~ 저도 열심히 아이들 기록을 남겨서 결혼할 때 선물로 주면 좋을 것 같네요. 좀더 일찍 시작하지 못한 것이 조금 아쉽네요...

    • BlogIcon Anki 2010.08.23 13:14 신고 수정/삭제

      지금이라도 시작해도 충분히 큰 감동이 되겠죠~ㅎㅎ
      전 1년 단위로 가족 앨범을 만들고 있는데...
      아기 것을 따로 해야할지 고민...ㅎㅎ

  • BlogIcon 알아야한다 2010.11.20 07:52 답글 | 수정/삭제 | ADDR

    건강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날마다 좋은날 되시고, 늘! 건강과 행복이 함께 하세요.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