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가댁에 오면 종종 윤우를 만납니다.

아직 서로 어울려 놀 수는 있는 나이는 아니지만, 서로의 존재를 확실히 인식하고 있죠.

이 두 녀석이 평화로운 낮잠을 잡니다.




해나공주는 꿈나라에서 이곳저곳 탐험을 하고 있고,




윤우는 꿈나라에서 맛있는 이유식을 먹고 있습니다.




참 평화로운 시간입니다.

그러나 그것도 잠시.

두 녀석이 깨어나자 집안은 다시 에너지가 넘칩니다.



해나공주: '아~잘 잤다! 이제 활동을 개시해볼까?'




해나공주: '아~잘 잤다! 나도 활동을 개시해볼까?'



해나공주: '윤우! 장풍 받아라!'
윤우: '(헤헤~) 이제 장풍쯤이야 두 손으로 잡을 수 있지!'



해나공주: '그럼 이것도 받아라!'
윤우: '워~그건 위험!'



해나공주: '앗! 전화 왔다. 여보세요?'




해나공주: '또 백설공주네 집이냐고 묻네...'
윤우: '어디 바꿔줘 바~'




윤우: '여보세요? 뭐라고요? 사과를 택배 보낸다고요? 전 사과 안 좋아해요!'




해나공주: '잘 처리했다. 윤우야~'



해나공주: '난 리모컨 가지고 놀아야지~'
윤우: '앗! 나도 리모컨 좋아하는데, 같이 놀자. 거기 서~'



해나공주: '윤우, 왜 자꾸 날 따라오는 거야! 멀리 하와이나 가버려~'
윤우: '뭐? 하와이? 니가 가라 하와이!'

 



해나공주: '앗! 여기 재밌는 컵이다.'




윤우: '앗! 나도 컵 좋아하는데. 우리 같이 컵 빼며 놀자.'




해나공주: '너 하나. 나 하나 (툭! 툭!)

.
.
.
.
.


윤우: '아~ 금방 다 빼버렸네.'
해나공주: '아~ 아쉽다.'


 

 

이 녀석들은 서로 말이 통하지 않아도

아기만의 느낌으로 통하는게 있나 봅니다.





지난 해나와 윤우의 만남.

해나와 윤우의 만남 VIII
해나와 윤우의 만남 VII
해나와 윤우의 만남 VI
해나와 윤우의 만남 V
해나와 윤우의 만남 IV
해나와 윤우의 만남 III
해나와 윤우의 만남 II 
해나와 윤우의 만남

'육아일기 > 2. 힘차게 일어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외출  (22) 2011.08.08
공원 분수에서 여름나기 II - 장자호수공원  (29) 2011.08.05
공원 분수에서 여름나기 I - 장자호수공원  (21) 2011.08.04
해나와 윤우의 만남 IX  (23) 2011.08.03
아빠, 새 잡아주세요  (23) 2011.08.02
이 닦는 것도 아빠 닮았네  (31) 2011.08.01
무지개  (20) 2011.07.29
개미가족  (22) 2011.07.28

설정

트랙백

댓글

  • BlogIcon 담빛 2011.08.03 07:55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아가들만의 대화 동영상이 생각나네요..ㅎㅎㅎ

    역시 잠잘 때가 천국..

    깨어나니..여기저기.. ㅋㅋㅋ

    • BlogIcon Anki 2011.08.04 00:25 신고 수정/삭제

      ㅎㅎ
      잠잘때가 천국이죠~
      둘이 깨어나면 정신없어요~^^

  • BlogIcon 작은별 2011.08.03 08:06 답글 | 수정/삭제 | ADDR

    잠자는 모습이 천사 같아요.
    아기들 끼리만 통하는 무언가가 있나봐요
    글 재밌게 보구 강추 합니다^^

    • BlogIcon Anki 2011.08.04 00:26 신고 수정/삭제

      ㅎㅎ
      이 녀석들 좀더 커서 말도하면
      또 어떤일이 일어날까 궁금하답니다~^^

  • BlogIcon 솜다리™ 2011.08.03 09:05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정말 둘... 통하는 것이 있겠죠...
    윤우 머리스타일..포스가 대단하내요^^

    • BlogIcon Anki 2011.08.04 00:27 신고 수정/삭제

      ㅎㅎ
      윤우는 빅뱅의 탑의 포스있는 머리죠~~~^^

  • BlogIcon 팬도리 2011.08.03 09:48 답글 | 수정/삭제 | ADDR

    후달달~ 저 컵들은 누가 또 정리하셨나여? ㅎㅎㅎ
    역시 아이들끼리 있으니 잘 노네여~ ㅎㅎㅎ

    • BlogIcon Anki 2011.08.04 00:28 신고 수정/삭제

      ㅎㅎ
      늘 치우는건 어른들 몫이죠~
      사진으론 잘 노는거 같은데,
      아직 각자 놀길 더 좋아하죠~~^^

  • BlogIcon 은이엽이아빠 2011.08.03 10:18 답글 | 수정/삭제 | ADDR

    아이들은 자기들끼리 눈으로 통하는 뭔가 있는게 분명합니다..
    ㅎㅎ 자기들 또래 아이를 보면 웃음으로 서로 인사를 하던데..ㅎㅎ
    해나공주가 말괄량이 아가씨로 변해가는거 같은데요 ㅎㅎ

    • BlogIcon Anki 2011.08.04 00:28 신고 수정/삭제

      ㅎㅎ
      아이들은 아이얼굴 보면 좋아하더라구요~
      지나가는 아이들 얼굴도 유심히 보곤 하죠~^^

  • BlogIcon workipa 2011.08.03 10:42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해나공주 많이 컸네요^^ 항상 느끼지만 표정이 예술이에요~ 너무 예쁘네요^^ 윤우는 잘생긴 얼굴에 멋진 헤어스타일까지~ 할머니 할아버지가 두 손자 손녀 덕에 정말 행복하시겠어요!

    • BlogIcon Anki 2011.08.04 00:29 신고 수정/삭제

      ㅎㅎ
      신부이야기님 오랜만요~^^
      처가댁에 아이 둘,
      그것도 남자, 여자가 있다보니
      두 분은 한꺼번에 행복이 두배가 되셨죠~^^

  • BlogIcon 굴뚝 토끼 2011.08.03 15:32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둘만의 커뮤니케이션이 정답습니다..ㅎㅎㅎ
    둘 다 전형적인 만세자세로 잠을 자는군요..^^

    • BlogIcon Anki 2011.08.04 00:30 신고 수정/삭제

      ㅎㅎ
      아이들은 열이 많아서인지...
      편해서인지...
      주로 만세하고 잘 자네요~
      좀 더 크면 둘이 대화로 커뮤니케이션하겠죠~^^

  • BlogIcon 로사아빠! 2011.08.03 15:52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전화기는 왜케들 좋아하는지..ㅎㅎ
    두 아이다 모두 귀여우니 기분까지 좋아지네요^^

    • BlogIcon Anki 2011.08.04 00:31 신고 수정/삭제

      ㅎㅎ
      아이들은 왜 전화기를 좋아하는지...
      전화기 없던 시절이 궁금합니다~^^

  • BlogIcon 연한수박 2011.08.03 19:46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윤우 머리스탈~ 넘 멋진걸요^^
    둘이 너무 잘 어울려요 ㅋㅋ

    • BlogIcon Anki 2011.08.04 00:31 신고 수정/삭제

      윤우랑 해나공주랑도
      같은 미용실에서 자른거죠~
      아기전용이고 개성있게 잘라줘 저도 맘에 드네요~^^

  • BlogIcon 소잉맘 2011.08.03 19:56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둘이서 너무 행복해 보이네요~^^
    제가 저곳에 끼어서 놀려면 우선 눈높이부터 맞추어야 겠지요~~~


    제가 만든 여자아이옷들은 다 입양간답니다^^ 여기저기로요

    • BlogIcon Anki 2011.08.04 00:32 신고 수정/삭제

      아~
      다 입양 보내시는군요~~~
      소잉맘님의 예쁜 옷 입는 아가들은 행복하겠어요~~~^^

  • BlogIcon 레종 Raison. 2011.08.03 22:20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ㅋㅋㅋ 사진이라서 둘이 꼭 무슨 대화를 하는 듯하네요....

    너무너무 귀엽습니다.

    • BlogIcon Anki 2011.08.04 00:33 신고 수정/삭제

      ㅎㅎ
      아직 대화는 못하는 녀석들인데...
      정말 말하는 날이오면 저도 궁금합니다~~~^^

  • BlogIcon 이장석 2011.08.05 09:21 답글 | 수정/삭제 | ADDR

    마치 서로 통하는 아이들만의 언어가 있는 것 같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