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날은 할머니 댁에 가는 날입니다.

그래서 예쁜 꼬까옷도 입고 외출을 합니다.

 



할머니 댁에 도착했습니다. 그리고 5살 조카 녀석 민준이를 만났죠.

해나공주보다 3살 오빠인데 이 녀석도 참 많이 컸습니다.

해나공주처럼 누워서 바둥거리던게 엊그제 같고,

한참 걸어 다닐 땐 쫓아 다니기도 어렵게 빨랐고,

미운 4살에는 빵꾸똥꼬를 익혀 삼촌에게 써먹곤 하였죠.

해나공주가 태어나 관심을 뺏기자 샘도 부리곤 했는데,

이 녀석 이제 나이를 먹더니 좀 의젓해졌습니다.

이제는 해나공주를 오빠처럼 동생처럼 챙겨도 줍니다.

자기 장난감을 꺼내놓고 해나공주와 함께 놀아주기도 하네요.



해나공주: '오빠, 이거 가져!'
민준: '그건 원래 내건 데.'




해나공주: '그럼, 이거~'
민준: '그것도 내 것.'

 



하지만 민준이는 동생을 위해서 젤 아끼는 장난감 자동차를 내주기도 합니다.



해나공주: '와! 빨간 스포츠카다!'




민준: '해나야! 내가 밀어줄게!'
해나공주: '신 난다. 자~출발!'



민준: '부릉~부릉~~'
해나공주: '앗! 장애물.(휘리릭~)'




해나공주: '비키세요. (빵빵!)'




해나공주: '좋아~이대로 직진!'
민준: '(헥헥~) 힘들다.'

 

 

해나공주: '앗! 갑자기 멈추면 어떡해?'

 


민준: '해나야, 기름 떨어졌다.'




민준: '기름 넣고 가야 해'




해나공주: '(앙~) 싫어, 난 계속 달리고 싶다고.'
민준: '알았어! 이제 다 넣었어.'




해나공주: '그럼 문 닫고 출발합니다.'




민준: '기름값 주세요.'
해나공주: '기름? 우유는 알아도 난 그런 거 몰라요. 자, 어서 출발!'





돌 전까지만 해도 해나공주는 민준오빠의 큰 목소리에 울곤 하였는데

이제는 같이 어울려 놀 정도로 자랐습니다.


설정

트랙백

댓글

  • BlogIcon 굴뚝 토끼 2011.08.23 08:08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해나 표정이 요즘 점점 진지해져가는 느낌이 납니다.
    어지간한 말은 다 알아듣고, 의사표현도 가능해져서 그런 듯...^^

    • BlogIcon Anki 2011.08.24 01:07 신고 수정/삭제

      ㅎㅎ
      이제 정말 말길을 알아듣는거 같아요.
      특히 신발 신겨줄때는 발을 쑥~내밀기도 하죠~~~^^

  • BlogIcon garden0817 2011.08.23 08:11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악 너무 귀여워요 ㅎㅎㅎ 너무 이쁘게 생겼어요!!

    • BlogIcon Anki 2011.08.24 01:08 신고 수정/삭제

      ㅎㅎ
      귀엽게 봐주시니 넘 감솨~~~^^

  • BlogIcon 팬도리 2011.08.23 08:57 답글 | 수정/삭제 | ADDR

    ㅋㅋㅋ 오늘도 완전 귀요미 컨셉이구낭.. 해나야~!
    자동차 핸들 잡고 뒤 돌아보는거...
    그거 완전 너무 진짜 사실감이 막~! ㅎㅎㅎㅎㅎ
    내일은 또 어떤 모습으로 나와줄건지 넘넘 기대돼^^

    해나야... 건강하고 이쁘고 바라게 잘 자라줘^^

    • BlogIcon Anki 2011.08.24 01:08 신고 수정/삭제

      ㅎㅎ
      해나공주도 운전좀 하겠네요.
      아빠처럼 운전만 하지 않으면 좋으련만...^^

  • BlogIcon ♡♥베베♥♡ 2011.08.23 11:28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ㅎㅎㅎ
    해나공주님 미모는 볼때마다 이뻐지공...^^
    아마 오빠도 이제 그 미모를 알아보는게지요...ㅎㅎㅎ

    • BlogIcon Anki 2011.08.24 01:09 신고 수정/삭제

      ㅎㅎ
      민준이 녀석 처음엔 샘도 부리더니,
      이제는 좀 의젓해졌네요~
      앞으로도 잘 돌봐주길~^^

  • BlogIcon 솜다리™ 2011.08.23 12:38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여동생한테 참 잘해주는듯 하내요^^^

    • BlogIcon Anki 2011.08.24 01:09 신고 수정/삭제

      ㅎㅎ
      둘다 홀로 자라고 있어 그런지
      샘도 많지만
      형제간의 정도 그리운가 봅니다~^^

  • BlogIcon 담빛 2011.08.23 14:15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민준이 오빠 해나 드라이브 시켜 주느냐고 힘 좀 썼겠어요^^

    • BlogIcon Anki 2011.08.24 01:10 신고 수정/삭제

      ㅎㅎ
      민준오빠가
      모처럼 오빠노릇을 했죠~^^

  • BlogIcon 소잉맘 2011.08.23 14:42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해나공주만 보고 있을때는 이렇게 작은 줄 몰랐는데~^^
    오빠와 같이 있느니~ 더욱 귀엽게 보이네요~~~
    그래~ 우유만 알면 되지 뭐~ 그치?
    그래도 오빠가 너무 잘해주는데~ 해나공주~

    • BlogIcon Anki 2011.08.24 01:10 신고 수정/삭제

      ㅎㅎ
      해나공주가 작아보이는 대신
      민준이가 왜리 크게 보이던지...^^

  • BlogIcon 아레아디 2011.08.24 01:39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자세가 ... 베스트드라이버네요!! ㅎ
    너무 귀여워요 ㅎ

  • BlogIcon 빛돌★Limited 2011.08.26 01:00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ㅎㅎㅎㅎ 좌석에 팔 걸고 뒤돌아보는 자세가 예사롭지 않은데요 ~ ^-^

    하긴, 첫사진의 해나공주 표정부터 뭔가 보여주겠다는 느낌이 예사롭지 않았습니다 ㅎㅎ

    아 ~ 여자들의 로망(?)이라는 빨간 스포츠카 ^^

  • ^^;;;... 조금 다른 이야기지만...

    애플이도 차만타면 멈출때마다 울어대서 큰일입니다.
    이제 백일된 녀석이...

    적신호로 멈출라 치면 울어대는 통에...

    운전하면서 신경써야 할것이 하나 더 늘어버렸습니다.

    .
    .
    .

    해나공주도 질주본능이 꾸물꾸물 거리는 모양이네요... ^^;;;;....

  • 아참...

    다음뷰... 애드박스... 다 안뜨네요...
    ㅡ,.ㅡ;;... 윽.. 추천을 누를수가....

    제 컴터가 이상한건지.. 확인해봐야 겠습니다. 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