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댓국을 처음 먹어본 것은 학창시절 학교 앞 실포에서 소주와 함께 술국에서이다. 소주와 함께 훌륭한 안주가 되었던 술국은 이제 맛있는 식사로 즐겨 찾는 메뉴가 되었다.
저렴한 가격으로 단백질을 배부르게 섭취할 수 있어 대표적인 서민 음식이 순댓국 일것이다. 

경기도 구리시 수택동에 위치하는 신의주찹쌀순대를 찾아갔다. 수택동사거리와 검배사거리 중간쯤 있다.
지난번에 이어 이번에 두 번째 방문이다. 특히 순댓국의 깊은 국물 맛에 반해 다시 한번 찾아가게 되었다.
지난번에 줄서서 기다렸는데 다행이 이번에는 바로 들어갈 수 있었다.
연 매출 20억이라는 놀라운 매출로 방송을 탄 나름 유명한 순댓국 집이다.


2층 건물인데 1층에서만 주로 영업을 한다. 유사상표 범람으로인해 "강창구 순대의 힘"으로 개명한다고 한다.


주차장이 있어 차를 가져가도 편하나, 식사 시간엔 차가 늘 가득 찬다.


나는 순댓국을 또냐는 뼈해장국을 주문하였다.


반찬은 뭐 깍두기와 무생채로 필수적인 것만 나온다.


주문한지 얼마 안되어 순댓국이 펄펄 끓으며 나왔다.


또냐의 뼈 해장국도 나왔다.


양념은 주인이 심혈을 기울여 맞춘 양이기 때문에 덜지 말고 있는 그대로 풀어 먹는 것이 맛있다고 한다.
나는 땀이 나서 매운 것은 별로 안 좋아하는데, 이 것의 매운 정도는 휴지 3장이다. 내 기준으로 좀 맵다 한 것은 휴지 20장이다.


잘 익은 고기가 보인다.


순댓국에 빠질 수 없는 순대.


또냐의 뼈다귀도 푸짐해 보인다.


김치가 맛있어 보인다.


순대도 두 종류가 들어있다.


왠지 하얀 순대가 더 맛있어 보인다.


또냐가 뼈다귀에서 살을 떼낸다. 잘 푹~ 익어 부드럽다.


순댓국에도 각종 부속물이 들어있다.


푸짐한 고기 양이 만족스럽다.


또냐도 맛있게 먹는다. 몇 번 근처 감자탕 전문 집을 갔었는데, 차라리 이곳이 더 맛있다고 한다.


진한 국물이 너무 맛있다. 매콤한 다대기가 느끼함을 적당히 가려준다.


어느 정도 고기와 국물을 맛본 후 밥을 말아 먹는다. 이때쯤 국물이 약간 짜지므로 밥을 넣어 농도를 조절한다.


둘이서 한 그릇씩 다 비웠다. 머리고기가 좀 많아서 남겼다.


계산대 아래로 유명인들의 사인도 보인다.


실내는 황토색의 투박한 인테리어지만 손님은 끊이지 않는다.




저렴한 가격으로 돼지고기와 함께 담백한 육수를 맛보고 싶으면 바로 순댓국을 찾으면 된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구리시 수택1동 | 신의주찹쌀순대
도움말 Daum 지도

설정

트랙백

댓글


참고: 2011년 폐점되어 지금은 운영하지 않습니다.


얼마전 TV에서 삽겹살 달인편이 있었다. 삼겹살의 최종 달인을 3명중 한명을 결정하는데 그 중 한 달인이 주방장인 삼겹살 집이다. 아쉽게 최종 삼겹살 달인에서 탈락했지만 그 실력과 열정은 뛰어나 보였다.

집 근처에 있어 예전에 새로 생겼을 때 한번 가보고 이번 방송을 보고 또 가게 되었다. 평범한 삽겹살 집인줄 알았는데, 달인이 만드는 삼겹살이라 하니 또 다른 느낌이다.

달인의 삼겹살 집 고기나무는 구리시 수택동의 주택 단지에 위치하여 인근 주민이 주 고객이다. 개업 한지 얼마 안되서 깨끗한 분위기이다.


TV에서는 삼겹살을 이용한 여러 메뉴를 보여 주었는데, 이 중 실제론 등심돈까스밖에 없었다.


우리는 생삽겹살 2인분을 주문 하였다.


적당히 두툼한 삽겹살이 나왔다.


반찬은 깔끔한 접시에 반찬들이 옹기종기 나온다. 보통 삼겹살집의 누렇게 익은 접시와 좀 지저분한 분위기에 비하면 청결 및 정갈함에 좋은 점수를 주고싶다.


굴이 제철이라, 무절임에 생 굴이 올려져 나왔다.


반찬 수는 많지 않으나, 이 정도면 충분하다.


쌈 싸먹을 상추와 깻잎등 야채와 파절이가 나온다.


삼결살이 노릇노릇 익어간다. 마늘도 종지에 달달 볶아지고 있다.


잠시 후 계란찜도 나온다.


삼겹살에 파저리를 얹어 쌈을 싸먹는다. 고소하고 담백한 삼겹살에 상큼한 파저리가 절묘히 조화되어 입안에 퍼진다.


공기밥을 시켜 구수한 된장찌게도 함께 먹는다.


또냐는 마무리로 메밀국수를 주문 하였다.


전체적으로 깔끔한 인테리어와 깨끗한 분위기이다. 특히 주인장님이 엄청 친절하고 신경도 많이 써 주어서 기분이 좋다.


달인 출연 이후 맨 밑에 광고 한줄 더 늘었다. 달인의 육회 다지는 솜씨와 칼질하는 솜씨는 한석봉 어머니보다 빠르다.


크리스마스시즌이라 트리의 전구가 반짝거린다.



두 번째 출연에서는 한중일 달인 삼국지 편에서 한국을 대표로 육회를 만드셨다.
다음엔 꼭 육회를 먹어봐야 겠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구리시 수택3동 | 고기나무
도움말 Daum 지도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