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2011년) 디큐브시티 백화점이 생긴다는 것을 알고 있었는데,

사실 백화점보단 이곳에 들어올 뽀로로 파크가 관심 있었죠.

해나공주도 자라면서 자연스레 뽀로로를 알게 되었고 제일 좋아하는 연예인이죠.

뽀로로 광고가 나오면 여느 십대들이 멋진 아이돌 가수를 보듯이 넋 놓고 바라봅니다.

지금도 뽀로로와 친구들 스티커북을 가지고 와 한 명씩 손가락으로 가리키며

아빠에게 이름을 불러달라고 하죠.

그래서 아빠도 뽀로로와 친구들 이름을 모두 알게 되었답니다.




지난 주말 드디어 해나공주와 신도림 디큐브시티에 있는 뽀로로 파크를 다녀왔습니다.

물론 사람 많을 것을 예상해서 개장시간인 10시 30분에 맞춰 들어갔죠.

입장료는 어른 6,000원, 어린이 16,000원으로 육아하면서 아이들이 어른보다 더 비싼 요금 내게 되는 몇 안 되는 곳 일겁니다.




이용 시간은 2시간으로 초과 요금은 10분당 어른은 1,000원, 어린이는 500원입니다.

마치 주차요금 같기도 하네요.

신발을 벗고 들어가는데 뽀로로와 크롱이 발자국으로 표현해서 깜찍하네요.




입구에 들어서자 보이는 바로 보이는 뽀로로와 친구 인형.

해나공주 드디어 이곳이 어디인 줄 깨닫고 정신없이 달려가 인형들을 가리키며 아빠를 쳐다봅니다.

거의 넋이 나간 채로 흥분한 해나공주 표정에 웃음이 났습니다.




뽀로로 기차가 보이길래 사람 많아지면 줄이 길어질 거 같아 먼저 기차를 타기로 했죠.

아이들만 탈 수 있는데 두 바퀴 돌고 끝나는 비교적 심심한 기차입니다.

그래도 이때 아니면 타보기 힘들거 같아 해나공주도 타보기로 했습니다.




혼자 타는 것이 좀 걱정스럽지만 이제 혼자 기차도 탈 나이가 된 거 같아

해나공주를 홀로 좌석에 앉히고 안전띠를 채워줬습니다.




기차가 돌 때마다 엄마, 아빠들은 손을 흔들고

아이들이 기뻐할 모습을 사진으로 담기에 여념이 없습니다.




하지만 늘 성공하는 것은 아닙니다.




겁에 질린 아이들.

울상을 하며 앉아달라 손을 뻗습니다.

부모들의 기대와 달리 환히 웃는 얼굴을 담기에 실패했죠.




짧은 기차여행을 마치고 이번엔 볼풀장으로 이동했습니다.

보통 키즈카페와 비교 안 될 어마어마한 규모의 볼풀장입니다.




아이와 어른이 함께 풀장에 들어가 뒹굴며 놀 수 있어 좋았습니다.




뽀로로가 사는 얼음나라를 표현한 것인지 공도 차가운 파란색과

눈을 연상시키는 흰색 공들로 가득 채워져 있죠.




미끄럼틀이 있어 바로 풀장으로 풍덩! 할 수도 있는데,

다시 타려면 볼들을 헤치고 멀리 돌아가야 해서 한 번만 탔습니다.




해나공주가 볼풀장에 누워 빠지려 하면,




아빠는 어김없이 손을 내밀어 잡아줍니다.




이것이 이 녀석과 아빠의 믿음이죠.




볼풀장 옆에는 또 어마어마한 에어바운스가 있습니다.

여기는 아이들만 들어갈 수 있기에 부모들은 입구에서 멀리 아이들 노는 것을 지켜보고 있습니다.




직원이 3명이나 있어 안심하고 놀 수 있습니다.

저 배 안으론 미끄럼틀이 있는지 해나공주가 올라가면 바로 사라지더군요.



해나공주가 제일 신나하며 논 곳이 바로 이곳입니다.

한 20분을 쉬지도 않고 계속 뛰어다니고 언덕을 오르고 미끄럼틀을 타고...

엄마 아빠를 잊은 듯 나올 생각을 안 하더군요.




신이 나게 노니 넘어져도 기분이 좋은가 봅니다.

 



한참 놀다 기력이 빠졌는지 이상한 포즈로 휴식도 취하네요.




이런, 또 넘어졌네요.

그래도 깔깔깔~ 신 나는 곳입니다.




가끔 엄마 아빠가 부르는 소리에 한번 입구 쪽에 와보곤 합니다.




어느덧 1시간이 지나자 사람들이 붐비기 시작합니다.

우리 가족은 이제 슬슬 퇴장할 때 임을 느낍니다.




중앙엔 뽀로로 집이 있습니다.



TV 속에서만 보던 뽀로로의 집을 방문한다니 아빠인 저도 흥분되더군요.




뽀로로가 어떻게 살고 있는지 해나공주도 궁금하긴 마찬가지입니다.




뽀로로 침대도 올라가 보고, 창가에서 밖을 내다보며 크롱이를 찾기도 하죠.




앗! TV에선 못 보던 뽀로로의 욕실.

작고 귀여운 세면대가 있네요.

마치 정말 뽀로로가 이곳에 살고 있을 거 같습니다.




해나공주 하나가 들어갈 만한 작은 욕조.

그리고 뽀로로의 체취를 느끼는 해나공주...




너무 열심히 뛰어다니느라 해나공주도 땀에 젖어 수분 보충이 필요하고,

엄마 아빠는 커피가 그리워 카페에 갔습니다.

역시나 카페도 뽀로로입니다.

 



과일 주스를 주자 목이 탔는지 해나공주 쉬지도 않고 마십니다.




한편으론 뽀로로 동산에서 더 놀고 싶은 마음이 간절하죠.




하지만 사람들은 더욱 많아지니 자유롭게 놀기가 어려워집니다.




시간도 다 되어가 해나공주 가족은 뽀로로 파크를 떠나기로 했죠.



뽀로로: '안녕~ 해나공주. 다음에 또 놀러 와~'




패티: '해나공주. 다음에 또 만나~'




크롱: '(크롱크롱) 바이바이~ 해나공주.'




루피: '안녕~ 해나공주. 다음엔 내가 맛있는 쿠키 만들어줄게.'




통통이: '안녕 해나공주~ 다음엔 내가 멋진 마술 보여줄게.'




삐삐/뽀뽀: '#$$$% $%$% &*** %$%$%'




로디와 에디: '(히히) 다음엔 내가 멋진 발명품 보여줄게.'




포비: '안녕~ 해나공주. 다음에 우리 다 같이 놀자.' 




뽀로로와 친구들: '안녕~'





 

디즈니랜드처럼

국내에도 뽀로로 테마파크가 생겨나

대한민국 대표 캐릭터로 해외로 수출도 하고

더 많은 아이들이 꿈을 키워가길 기대해 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동 | 뽀로로파크 디큐브시티점
도움말 Daum 지도

'육아일기 > 2. 힘차게 일어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출근길 아빠와 인사하기  (10) 2012.04.17
미술재미의 꼬마 요리사  (9) 2012.03.26
책상 위에는 무었이 있을까?  (35) 2012.03.12
뽀로로 파크 - 디큐브시티 신도림점 방문기  (26) 2012.03.05
장화신은 공주님  (22) 2012.03.02
어흥! 난 무서운 호랑이다  (29) 2012.02.27
백을 든 꼬마 숙녀  (23) 2012.02.24
카메라  (18) 2012.02.22

설정

트랙백

댓글

  • BlogIcon 담빛 2012.03.05 08:17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여기 사람 정말 많이 오더라구요..
    지나갈때마다 엄청난 인파에.. @@

    그냥 지나치나죠..;;

    • BlogIcon Anki 2012.03.12 00:45 신고 수정/삭제

      아~
      여기 가보셨나요?ㅎㅎ
      아침이라 사람이 그나마 덜했죠~^^

  • BlogIcon 팬도리 2012.03.05 08:54 답글 | 수정/삭제 | ADDR

    말그대로 뽀로로 파크네여~
    전 아직 뽀로로 친구들 이름 다 모르는뎅~ ㅎㅎㅎ
    빨리 익혀야 겠어여~

    근데 해나가 아직은 혼자 타기 무서운가봐여~
    같이 타면 좋은뎅...
    왜 어른들은 못 타게 만들었는지~ ㅎㅎㅎ

    • BlogIcon Anki 2012.03.12 00:46 신고 수정/삭제

      ㅎㅎ
      조만간 친구들이름 자연스레 알게될겁니다~~
      어른까지 같이 타면 줄이 길어질거라 그런지...
      여튼 어른은 못 타네요~T.T

  • 구연마녀 2012.03.05 09:05 답글 | 수정/삭제 | ADDR

    ㅎㅎㅎ 시즌3로 구성되어 있군요

    해나 공주 뽀로로집을 살짝 뽀로로와 친구들을 몸소 느끼고 있었군요

    • BlogIcon Anki 2012.03.12 00:47 신고 수정/삭제

      아~
      이 녀석들이 시즌 3인가보군요~
      이전 시즌은 못 봐서...
      누가 새로 영입된 친구인지 모르겠네요~ㅎㅎ

  • 2012.03.05 10:16 답글 | 수정/삭제 | ADDR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Anki 2012.03.12 00:48 신고 수정/삭제

      ㅎㅎ
      동탄가려다...
      신도림에 생겼다는 소식을 듣고 기다렸죠~
      역시 가격은 좀더 저렴했으면...

  • BlogIcon J.mom 2012.03.05 11:16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주말 잘 보내셨나요?^^
    해나공주가 그래도 나올때는 더 있겠다고 떼쓰지 않나봐요~^^
    착하네용~^^ 근데 저도 가보고 싶어져요~^^
    행복한 한주 시작하세요~^^
    by. 토실이

    • BlogIcon Anki 2012.03.12 00:48 신고 수정/삭제

      ㅎㅎ
      다행이 때는 쓰지 않았네요~
      아마 다음에 갈때는
      나오지 않겠다고 농성할 듯~~~^^

  • BlogIcon 굴뚝 토끼 2012.03.05 16:26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아이가 좋아하는 것과 어른이 좋아하는 것은 역시 다르다는...ㅎㅎㅎ

    그냥 작은 전시관 정도로 생각했는데,
    테마파크라고 불러도 충분한 규모같습니다.
    저도 가보고 싶어지네요.^^

    • BlogIcon Anki 2012.03.12 00:49 신고 수정/삭제

      ㅎㅎ
      역시 동심의 세계는 어른이 되어 다 잊혀져가나봐요~
      저희 어려선 흙장난 했는데...
      요즘은 정말 흙구경 하기가 힘드네요~ㅎㅎ

  • BlogIcon 레종 Raison. 2012.03.05 21:27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뽀로로 파크가 여러군데 있군요...
    저희는 재협군이 해나공주만 할때 동탄 뽀로로 파크 갔었는데...
    무서워 하고 잘 안놀았던기억이있는데..
    해나공주는 좋아했네요... ^^;

    즐거운 한주 시작하세요~

    • BlogIcon Anki 2012.03.12 00:50 신고 수정/삭제

      ㅎㅎ
      넘 어려서 재협군이 안 놀았나요???
      아마 지금쯤이면 신나게 놀거 같아요~
      동탄도 함 가봐야 겠는데...ㅎㅎ

  • BlogIcon 하결사랑 2012.03.05 21:34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많이 비싸네요.
    정말이지...아이들의 요금이 비싼 몇 안되는 곳 맞네요. ㅡㅡ;;
    이 동네도 이런 곳 많은데

    • BlogIcon Anki 2012.03.12 00:51 신고 수정/삭제

      ㅎㅎ
      정말 어린이 요금이 어른보다 비싼곳은 첨이이네요.
      다행이 우린 아이가 하나인데...
      둘, 셋 돼는 집은 부담이 더 크겠네요...T.T

  • BlogIcon 연한수박 2012.03.06 06:47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가격이 많이 부담이 되지만 한 번쯤 도담이 데리고 가보고 싶네요.
    뽀로로 집은 저도 가보고 싶구요 ㅋㅋ

    • BlogIcon Anki 2012.03.12 00:51 신고 수정/삭제

      ㅎㅎ
      도담이도 무척 좋아하겠죠~
      뽀로로 집은 정말 뽀로로가 숨어있을거 같더라구요~~~ㅎㅎ

  • BlogIcon 조똘보 2012.03.07 02:23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뭐든 뽀로로만 붙어 있으면 값이 어마어마해요 ㅎㅎ
    저희집은 되도록 그래서 뽀로로 그림 없는 걸로만 윤슬이 용품을 모으고 있는데
    어떻게 아는지 지나가다가 벽에 뽀로로 그림 붙어 있으면 윤슬이가 아는 척을 해요.
    저런 곳은 무료 초대권이 와도 저흰 못가겠는데요 ㅎㅎ

    • BlogIcon Anki 2012.03.12 00:53 신고 수정/삭제

      앗~
      조똘보님 정말 백만년만...반갑~~ㅎㅎ
      뽀로로 없는 용품 찾기란 쉽지가 않죠~~~
      그리고 뽀로로 있는 것이 품질이나 상품성도 좋은게 많아서...어쩔수 없죠~
      윤슬양도 이제 많이 컷겠네요~~~~^^

  • BlogIcon 와이군 2012.03.07 02:44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문닫는 시간에 가서 전망대에서 구경만 살짝 하고 왔더랬죠.
    그 후로는 한번도 5층에는 올라가질 않았습니다 ㅋㅋㅋㅋㅋ
    바깥에 벤치랑 쉬는 곳 있는데 거기에도 뽀로로 인형들이 있어요~

    • BlogIcon Anki 2012.03.12 00:53 신고 수정/삭제

      ㅎㅎ
      뽀로로파크만 구경하고 바로 나와서,
      바깥은 구경도 못했네요.
      날씨 따스해지면 바깥도 구경하고 사진 찍어야겠어요~~^^

  • 어서 애플이가 컸으면 좋겠습니다.
    저도 가보고 싶습니다. ㅡ,.ㅜ....

    앗.. 근데 아이들만 놀 수 있나요?
    아빠들은 들어가 놀면 잡혀갈래나요...? ^^;;;....

    • BlogIcon Anki 2012.03.12 00:55 신고 수정/삭제

      ㅎㅎ
      애플이도 좀더 크면 뽀로로랑 신나하며 놀겠죠~
      한번쯤은 가 볼만 하네요~
      종종 가기에는 가격이 부담스럽더군요...T.T

  • BlogIcon 생기마루 2012.03.15 12:26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엇 디큐브시티에 이런곳도 있군요 ㅋㅋ
    생각보다 가까운 곳에 살고 계시는 건 아닐지~
    저도 신도림 근방에 살거든요. 근데 디큐브 시티를 한 번도 가보지 않은게 함정...
    테크노마트엔 코코몽 놀이터도 있던데요!

  • BlogIcon 둥이 아빠 2012.04.09 09:47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이야~ 저희 아이들 데리고 가면 아이들 정말 좋아할꺼 같아요...

    어디쯤인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