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종과 명성황후가 잠들어 있는 홍릉
홍릉은 조선 26대 고종과 황후인 명성황후의 능이다. 1873년 흥선대원군이 물러나고 고종이 직접 나라를 다스렸으나 정치적 실권은 명성황후의 친인척인 민씨 일족이 장악하였다. 1897년 대한제국을 선포하였고 자주독립국가로서의 면목을 세계에 알리고자 하였다. 고종이 제위하던 44년간은 외세의 침입이 잇달았던 격동기였고 1919년 덕수궁 함녕전에서 돌아가셨다. 고종의 장례일인 3월 1일에는 전국에 독립운동이 일어났다.

명성황후는 고종3년 16세에 왕비가 되었고 고종의 왕자인 순종을 낳았다. 명성황후는 임오군란 이후 청나라와 러시아의 세력을 끌여 들여 정치적 기반을 다지러 하였으나 이러한 외교정책은 일본을 자극하였고 결국 일본공사가 보낸 자객에게 1895년 경복국 건천궁에서 암살되었다 (을미사변) 1919년 고종이 돌아가시자 처음 안장하였던 청량리 홍릉에서 이곳으로 이장되었다고 한다.




홍릉의 석상
홍릉은 다른 능과 다르게 석상이 많다. 고종황제의 신위를 모신 제전 (가운데 건물)은 중국을 섬기는 제후국가의 예를 따라 만들어진 조선 역대의 건물과는 형식과 규모가 다르다. 즉 종래의 'T' 자 모양의 정자각 대신 정면 5칸, 측면 4칸의 건물을 지었으며 그 앞족에는 아래 보이는 그림들처럼 문관과 무관 모습의 문무석이 서 있다. 그곳으로 기린 코끼리 사자 해태 낙타 말 모양의 돌 조각을 만들어 순서대로 배치 하였다.

문관

무관


기린

코끼리

사자


해태

낙타





어재실
이 건물은 고종황제의 능에 딸린 재실이다. 제관들의 제사 준비와 휴식을 위하여 사용되었으며 능을 관리하는 능참봉이 파견되어 머물러 있기도 하였다.

고종이 황제로 등극하고 대한제국을 수립하면서 모든 제도를 혁신함에 따라 능의 구조와 돌로만든 석물의 배치등도 바뀌었고 재실 건축도 바뀌어서, 이 어재실은 역대의 능과는 다르게 구성되어 있다고 한다.
















조선 최후의 황제가 잠든 유릉
유릉은 조선 최후의 황제인 27대 순종과 황후 민씨, 계후 윤씨의 능이다. 황제위에 오른 후 기울어 가는 국운을 바로 잡을려 하였으나 재위 4년 만인 1910년 일본에 국권을 빼았기고 말았다.

이후 순종은 단지 이왕(李王)으로 불렸고, 1926년 53세로 창덕국에서 돌아가셨다.

순정효황후 윤씨는 1910년 일제가 국권을 빼앗으려 조약 체결을 서두르자 황후가 옥새를  치마속에 감췄다는 일화가 전해지고 있다.













입장료: 1,000원
주차료: 2,000원
위치: 경기도 남양주시 금곡동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남양주시 금곡동 | 홍유릉
도움말 Daum 지도

'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본] 고베 여행 - Day3  (2) 2009.06.17
[일본] 오사카 여행 - Day2  (0) 2009.06.11
[일본] 오사카 여행 - Day1  (0) 2009.06.11
[남양주] 홍릉, 유릉  (0) 2009.06.09
[서울] 영휘원  (0) 2009.05.28
[남양주] 커피박물관  (0) 2009.05.25
[청송] 대전사  (0) 2009.05.15
[청송] 주산지  (0) 2009.05.14

설정

트랙백

댓글

[서울] 영휘원

여행 2009.05.28 22:26

입장료: 1,000원
주차: 무료 (약15여대 가능)


도심속의 작은 쉼터 영휘원
원래 이날 홍릉수목원을 가보려 했는데, 시간도 늦어지고 해서 바로 옆에 위치한 영휘원을 찾았다.
별로 알려지지 않은 곳이라 그런지 사람도 별로 없고 한가했다. 몇 몇 산책나온 사람과 1쌍의 커플 그리고 동네 할머니들이 이곳 잔디밭에서 윷놀이를 하고 계셨다. 청량리역 근처의 도심 속에 위치한 작은 능이지만 푸른 잔디와 나무 숲으로 인해 도시 사람들의 편안한 휴식처가 되고 있는 곳이다.
워낙 조용해서 내 카메라의 셔터 소리만 들리는 듯 했다.


영휘원과 숭인원
들어가면 바로 오른쪽에 영친왕 아들의 묘소(숭인원)가 있고 좀 더 가보면 고종황제의 후궁인 엄씨의 묘소(영휘원)가 있다.
영휘원은 조선왕조 제26대 고종황제의 후궁인 순헌귀비 엄씨의 묘이며 엄귀비는 8세에 입궐한 후 고종의 후궁이 되어 영친왕 이은을 낳았다. 1911년 58세에 세상을 떠났으며 위패는 서울 종로구 궁정동에 있는 칠궁에 진봉되어 있다. 생전에 신교욱에 관심을 가지고 양정의숙과 진명여학교를 설립하는 등 근대 사학의 발전에 크게 공헌했다고 한다. 또 숭인원은 영친왕의 아들 아들 진의 묘소이다. 아들 진은 1921년에 태어나 1922년에 세상을 떠났다고 한다.

영휘원

숭인원



원래 이 근처에 명성황후 민씨를 모셨던 홍릉이 있었으나 이는 1919년에 경기도 남양주시 금곡동으로 이장하였다.

영휘원 비문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청량리동 | 영휘원(숭인원포함)
도움말 Daum 지도

'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본] 오사카 여행 - Day2  (0) 2009.06.11
[일본] 오사카 여행 - Day1  (0) 2009.06.11
[남양주] 홍릉, 유릉  (0) 2009.06.09
[서울] 영휘원  (0) 2009.05.28
[남양주] 커피박물관  (0) 2009.05.25
[청송] 대전사  (0) 2009.05.15
[청송] 주산지  (0) 2009.05.14
[영천] 돌할매  (0) 2009.05.12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