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12.18 #4

출퇴근 풍경 2009.12.19 00:00



시간의 흔적.
시간을 늘려서 바라보면 나의 움직임은 시간의 궤적을 만든다.
더 큰 궤적은 형체가 아닌 흔적만을 남긴다.
그리고 이 흔적은 희미한 기억으로 기록 될 뿐이다.




'출퇴근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09.12.22 #2  (0) 2009.12.24
09.12.22 #1  (0) 2009.12.24
09.12.21  (0) 2009.12.24
09.12.18 #4  (0) 2009.12.19
09.12.18 #3  (0) 2009.12.18
09.12.18 #2  (0) 2009.12.18
09.12.18 #1  (0) 2009.12.18
09.12.16  (0) 2009.12.16

설정

트랙백

댓글

09.12.18 #3

출퇴근 풍경 2009.12.18 23:49


18시 50분.
금요일 저녁이면 많은 사람들이 약속시간으로 바쁘다.
만약 오후 4시에 온다면 나는 3시부터 행복해지기 시작할꺼야.







'출퇴근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09.12.22 #1  (0) 2009.12.24
09.12.21  (0) 2009.12.24
09.12.18 #4  (0) 2009.12.19
09.12.18 #3  (0) 2009.12.18
09.12.18 #2  (0) 2009.12.18
09.12.18 #1  (0) 2009.12.18
09.12.16  (0) 2009.12.16
09.12.15 #3  (0) 2009.12.15

설정

트랙백

댓글

09.12.18 #2

출퇴근 풍경 2009.12.18 23:37



칼바람.
출근길 칼바람에 올해도 겨울이 왔음을 실감한다.



'출퇴근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09.12.21  (0) 2009.12.24
09.12.18 #4  (0) 2009.12.19
09.12.18 #3  (0) 2009.12.18
09.12.18 #2  (0) 2009.12.18
09.12.18 #1  (0) 2009.12.18
09.12.16  (0) 2009.12.16
09.12.15 #3  (0) 2009.12.15
09.12.15 #2  (0) 2009.12.15

설정

트랙백

댓글

09.12.18 #1

출퇴근 풍경 2009.12.18 23:35



영하 12도.
매서운 추위가 한 주 내내 계속 되고 있다.
오늘은 금년 들어 가장 추운 날 이다.





'출퇴근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09.12.18 #4  (0) 2009.12.19
09.12.18 #3  (0) 2009.12.18
09.12.18 #2  (0) 2009.12.18
09.12.18 #1  (0) 2009.12.18
09.12.16  (0) 2009.12.16
09.12.15 #3  (0) 2009.12.15
09.12.15 #2  (0) 2009.12.15
09.12.15 #1  (0) 2009.12.15

설정

트랙백

댓글

09.12.16

출퇴근 풍경 2009.12.16 23:10

스쳐 지나감.
하루에 수많은 사람들을 스치게 된다.
무의식 중 그 일부는 같은 시간대 같은 장소에서 만나게 된다.


'출퇴근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09.12.18 #3  (0) 2009.12.18
09.12.18 #2  (0) 2009.12.18
09.12.18 #1  (0) 2009.12.18
09.12.16  (0) 2009.12.16
09.12.15 #3  (0) 2009.12.15
09.12.15 #2  (0) 2009.12.15
09.12.15 #1  (0) 2009.12.15
09.12.14 #2  (0) 2009.12.14

설정

트랙백

댓글

09.12.15 #3

출퇴근 풍경 2009.12.15 23:55

CCTV.
내가 신경쓰지 못하는 동작 하나 하나가 오늘도 CCTV에 담긴다.



'출퇴근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09.12.18 #2  (0) 2009.12.18
09.12.18 #1  (0) 2009.12.18
09.12.16  (0) 2009.12.16
09.12.15 #3  (0) 2009.12.15
09.12.15 #2  (0) 2009.12.15
09.12.15 #1  (0) 2009.12.15
09.12.14 #2  (0) 2009.12.14
09.12.14 #1  (0) 2009.12.14

설정

트랙백

댓글

09.12.15 #2

출퇴근 풍경 2009.12.15 23:52


입구.
오늘 아침에 나왔던 출구는 저녁에 다시 입구가 되어버린다.








'출퇴근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09.12.18 #1  (0) 2009.12.18
09.12.16  (0) 2009.12.16
09.12.15 #3  (0) 2009.12.15
09.12.15 #2  (0) 2009.12.15
09.12.15 #1  (0) 2009.12.15
09.12.14 #2  (0) 2009.12.14
09.12.14 #1  (0) 2009.12.14
09.12.10  (0) 2009.12.11

설정

트랙백

댓글

09.12.15 #1

출퇴근 풍경 2009.12.15 23:49

출구.
출구라해서 나서는 순간 해방은 아니다.
다시 돌아와야 할 길이기도 하다.





'출퇴근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09.12.16  (0) 2009.12.16
09.12.15 #3  (0) 2009.12.15
09.12.15 #2  (0) 2009.12.15
09.12.15 #1  (0) 2009.12.15
09.12.14 #2  (0) 2009.12.14
09.12.14 #1  (0) 2009.12.14
09.12.10  (0) 2009.12.11
09.12.09  (0) 2009.12.09

설정

트랙백

댓글

09.12.14 #2

출퇴근 풍경 2009.12.14 20:25

임대.
늘상 그 자리에 있던 것이 없어졌다. 
텅 빈 그 공간은 또 채워지기를 기다린다.


 

'출퇴근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09.12.15 #3  (0) 2009.12.15
09.12.15 #2  (0) 2009.12.15
09.12.15 #1  (0) 2009.12.15
09.12.14 #2  (0) 2009.12.14
09.12.14 #1  (0) 2009.12.14
09.12.10  (0) 2009.12.11
09.12.09  (0) 2009.12.09
09.12.08  (0) 2009.12.09

설정

트랙백

댓글

09.12.14 #1

출퇴근 풍경 2009.12.14 20:22

손잡이.
잡을 수 있는 건 손잡이.
잡을 수 없는 건 시간.




'출퇴근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09.12.15 #2  (0) 2009.12.15
09.12.15 #1  (0) 2009.12.15
09.12.14 #2  (0) 2009.12.14
09.12.14 #1  (0) 2009.12.14
09.12.10  (0) 2009.12.11
09.12.09  (0) 2009.12.09
09.12.08  (0) 2009.12.09
09.12.07  (0) 2009.12.07

설정

트랙백

댓글